UPDATED. 2021-04-20 14:49 (화)
해외진출 속도 내는 NH농협은행…중국 북경지점 설립 예비인가 획득
해외진출 속도 내는 NH농협은행…중국 북경지점 설립 예비인가 획득
  • 김타영 기자
  • 승인 2021.04.07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서대문구 NH농협은행 본점. 사진=NH농협은행
서울 서대문구 NH농협은행 본점. 사진=NH농협은행

[Fortune Korea] NH농협은행이 지난 2일 중국 당국으로부터 북경지점 설립을 위한 예비인가를 획득했다고 7일 밝혔다. 예비인가란 지점 설립 및 사업계획에 대한 당국의 심사 통과를 말한다.

NH농협은행은 지난해 8월 중국 금융업 인가당국인 중국은보감회에 지점 설립 신청서를 접수한 바 있다. 접수 8개월 만에 예비인가를 획득한 NH농협은행은 연말까지 최종 단계인 본인가를 획득할 계획이다.

권준학 농협은행장은 “중국은 우리나라 교역량 1위 국가이자 중요한 글로벌 파트너”라며 “NH농협은행 북경지점이 중국에 진출한 한국계 기업은 물론 범농협 계열사들의 중국 진출 거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은행은 현재 중국 북경 및 홍콩, 호주 시드니, 인도 노이다, 베트남 호치민 등 5개 지역 지점 설립을 병행 추진 중이다.

김타영 기자 seta1857@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