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20 14:49 (화)
진격의 토스, 지난해 실적 발표…매출 230% 늘고 영업손실 37% 줄어
진격의 토스, 지난해 실적 발표…매출 230% 늘고 영업손실 37% 줄어
  • 김타영 기자
  • 승인 2021.04.06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비바리퍼블리카
사진=비바리퍼블리카

[Fortune Korea] 모바일 금융 플랫폼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이하 토스)가 6일 공시를 통해 호실적을 발표했다.

공시에 따르면 토스는 지난해 3,898억 원 매출에 725억 원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매출은 230% 늘고 영업손실은 37% 줄었다. 특히 토스 플랫폼 사업 부문에서의 영업손실 축소가 주목할 만하다. 전년 1,154억 원에서 224억 원으로 손실 규모가 80%나 개선됐다.

토스가 연간 기준 매출 성장과 손익 개선을 동시에 이룬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토스 관계자는 “마케팅 비용을 줄였음에도 높은 성장세를 유지해 토스 플랫폼 역량을 확인한 한 해였다”고 설명했다.

토스는 2015년 플랫폼 론칭 이후 매년 2배 이상 매출 성장 기조를 유지해왔다. 사업 규모가 대폭 확대된 최근 3년을 기준으로 계산해도 매출액 연평균 성장률이 167%에 달한다.

이승건 토스 대표는 “매출 규모는 물론 질적인 측면에서도 우수해 서비스 전 영역에서 고른 성장을 보였다”라며, “올해는 계열사 실적이 본격 반영되면서 (연결기준) 매출 1조 원 돌파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김타영 기자 seta1857@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