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5 13:28 (금)
신한은행, 디지털자산 커스터디 사업 본격화…KDAC 전략적 지분투자 나서
신한은행, 디지털자산 커스터디 사업 본격화…KDAC 전략적 지분투자 나서
  • 김타영 기자
  • 승인 2021.01.07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 전경. 사진=신한은행
서울 중구 신한은행 본점 전경. 사진=신한은행

[Fortune Korea] 신한은행이 디지털자산 커스터디시장 진출을 위해 한국디지털자산수탁(이하 KDAC)에 전략적 지분투자를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신한은행은 이번 투자를 계기로 디지털자산 서비스 전반의 사업 역량 향상이 기대된다. 특히 고객의 디지털자산을 외부 위협으로부터 안전하게 지키는 커스터디 서비스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 블록체인 기술기업 블로코, 디지털자산 리서치기업 페어스퀘어랩 등의 KDAC 설립사 및 파트너사와의 협업도 주목할 만하다. 신한은행은 이들 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기관투자자 대상 커스터디 서비스 역량 향상과 자산 포트폴리오 다변화를 꾀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디지털자산 커스터디는 은행의 컴플라이언스 능력과 자산 보관·관리 경험을 잘 활용할 수 있는 영역이다”며 “안전하고 편리한 디지털자산 관리 서비스를 제공해 빠르게 변하는 디지털자산 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 혁신적인 고객서비스를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타영 기자 seta1857@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