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7 15:42 (수)
우리은행, 상각형 조건부자본증권 3,000억 원 발행
우리은행, 상각형 조건부자본증권 3,000억 원 발행
  • 김타영 기자
  • 승인 2019.03.19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ortune Korea] 우리은행이 지난 18일 3,000억 원 규모 상각형 조건부자본증권(후순위채)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19일 밝혔다.

후순위채는 10년 만기 2.68%의 고정금리로 발행됐다. 우리은행은 이번 후순위채 발행으로 BIS자기자본비율이 0.19%p 상승했다.

2.68% 발행금리는 국고채 10년 금리에 0.70%p 스프레드를 가산한 금리로, 이는 바젤III 도입 이후 우리은행이 발행한 후순위채 중 가장 낮은 금리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은 지속적인 실적 향상과 자산 건전성의 획기적 개선으로 국내 은행 중 가장 낮은 수준의 CDS프리미엄을 유지하고 있다”며, “기업가치에 대한 시장 신뢰도 향상과 우리금융지주 출범으로 인한 지배구조 안정화를 통해 성공적으로 후순위채를 발행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강현 포춘코리아 기자 seta1857@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